언론에 비친 박스퀘어

[아시아경제] 신촌박스퀘어서 청년 창업 꿈 키워요

작성자
운영사무국
작성일
2020-03-25 14:29
조회
98

신촌박스퀘어서 청년 창업 꿈 키워요


올해 '청년파트너 3기' 7개 팀, '청년키움식당' 9개 팀 영업 예정




[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] 서대문구(구청장 문석진)는 고용노동부 주관 ‘2020년 지역·산업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사업’과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‘2020년 외식창업 인큐베이팅 사업’을 신촌박스퀘어(신촌역로 22-5)에서 본격 추진한다.

청년창업 지원과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해 서대문구가 2018년9월 문을 연 ‘신촌박스퀘어’는 경의중앙선 신촌역 앞에 있으며 1층은 거리가게 상인, 2층과 3층은 청년을 위한 창업 공간으로 이루어져 있다.

구는 한국공유경제진흥원과 협력으로 그간 ‘신촌박스퀘어’에 참신한 아이디어를 지닌 16개 팀의 청년점포가 입주할 수 있도록 해 지난해까지 41명의 청년을 위한 일자리를 창출했다.

올해는 ‘청년파트너 3기’로 ▲에치스톤(이니셜 각인 액세서리) ▲너의작은방앗간(미숫가루, 곡물) ▲언니네양식당(스테이크, 파스타) ▲플라워달하(플라워테라피) ▲우리화(한국화 수공예품) ▲울리에(베이커리) ▲청키파이(미트파이) 등 7개 팀을 선정했다.

아울러 구는 이화여대 및 이푸드랩과 협력으로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‘2020년 외식창업 인큐베이팅 사업’ 공모에서 2019년에 이어 2년 연속 시행자로 최종 선정됐다.

올해는 청년 및 대학생으로 구성된 9개 팀을 선정해 ‘신촌박스퀘어’ 1층과 2층에서 1~3개월 동안 순차적으로 청년키움식당을 운영할 수 있도록 한다. 이들에게는 매장 공간, 컨설팅, 창업교육프로그램 등을 지원한다.

지난해 4월 오픈했던 ‘베지베어’팀은 채식메뉴로 인기를 얻은 후 ‘신촌박스퀘어’ 청년파트너 2기로도 선정됐으며 그 밖의 참여자들도 관련 분야에 취업했다.

올해 선정된 ‘청년파트너 3기’ 7개 팀과 ‘청년키움식당’ 9개 팀은 이달 23일부터 개장할 예정이다. 서대문구는 청년창업 맞춤 프로그램을 더욱 내실 있게 추진해 질 좋은 일자리 창출과 지역상권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한다는 목표다.
박종일 기자 dream@asiae.co.kr


[아시아경제] 기사원문 바로가기